2020.04.10 (금)

  • 흐림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2.0℃
  • 구름조금서울 15.2℃
  • 구름조금대전 16.2℃
  • 흐림대구 13.5℃
  • 구름많음울산 10.9℃
  • 흐림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1.3℃
  • 구름조금고창 11.4℃
  • 구름조금제주 15.6℃
  • 맑음강화 12.9℃
  • 구름많음보은 15.0℃
  • 구름많음금산 14.8℃
  • 구름많음강진군 13.0℃
  • 구름조금경주시 12.3℃
  • 흐림거제 11.0℃
기상청 제공
닫기

외교부

제1차관, 코로나19 대응 관련 역내 7개국 외교차관간 전화 협의

(TGN)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은 3.27.(금) 오전 10시30분(한국시간)부터 약 40분간 역내 외교차관과 전화 협의를 가졌다.

 

 

지난 3.20.(금) 협의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된 이번 외교차관간 전화 협의에는 한국, 미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베트남, 인도 등 7개국 외교차관이 참여하였다.

 

 

※ 참석자 : 스티븐 비건(Stephen Biegun) 미국 국무부 부장관, 야마다 시게오(Yamada Akiba Takeo) 일본 외무성 총합외교정책국장, 프란세스 애덤슨(Frances Adamson) 호주 외교통상부 차관, 크리스 시드(Chris Seed) 뉴질랜드 외교통상부 차관, 하르시 시링글라(Harsh Shringla) 인도 외교부 수석차관, 부이 타인 썬(Bui Thanh Son) 베트남 외교부 수석차관

 

외교차관들은 각국의 코로나19 확산 상황 및 방역 조치 현황 등을 공유하고, 재외국민 귀국 지원, 인도적 지원 등 관련 향후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였다.

 

조 차관은 한국 내 신규 확진자 수 감소세가 전반적으로 유지되고는 있으나 최근 해외 유입 증가에 대응하여 우리 정부는 입국 검역을 강화하는 한편, 글로벌 가치 사슬을 보호하고 방역과 경제활동의 균형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음을 설명하였다.

 

아울러 조 차관은 우리 정부가 4월초 개학 등을 목표로 3.22.-4.5.간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를 전개하고 있다고 소개하고, 이 과정에서 감염 위험이 높은 일부 시설과 업종의 운영은 제한하고 있으나 국민들의 일상적인 경제활동이 원활히 이루어지기 위한 노력도 병행하고 있음을 설명하였다.

 

다만, 조 차관은 일상 생활과 조화 가능한 생활 방역으로 나아가기 위해, 집중적인 진단 검사 및 추적 노력은 지속한다는 것이 한국의 방역 정책의 핵심임을 강조했다.

 

차관들은 앞으로도 전화 협의를 통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긴밀한 소통과 공조를 이어나가기로 하였다.

 

[뉴스출처 : 외교부]


공약이행

더보기

뉴스

더보기


2020 출마 조회순

[TGN 경남] 거제,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예비후보 김범준/거제정책 연구소장
김범준(자유한국당/남/만51세/ 거제) 거제정책연구소 소장이 제21대 국회의원 거제시 예비후보로 출마하면서 “거제가 변화하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해서는 세대교체를 통한 정권교체만이 유일한 길”이라고 강조하면서 바쁜 걸음을 제촉하고 있다. 그는 1996년도 신한국당 사무처 공채 1기로 입사하여 정치권에 활동한지 20년을 넘긴 베테랑급의 후보로서 '진보 민주주의 vs 보수민주주의'라는 책을저술하기도 하였다. 그는 민주주의라는 것이 진보 진영이든, 보수 진영이든 어느 일방의 전유물이 돼서는 안 된다. 건전하게 성장하기 위해선 ‘좌우의 균형’, ‘진보-보수의 균형’이 제대로 맞춰져야 하는데, 우리 사회는 지난 탄핵 이후로 한쪽 진영이 일방적 독주를 이어갔다. 상대를 ‘적폐청산’이라는 미명하에 적으로 규정하고, 같은 공동체 내에서 함께 생존해야 할 대상으로 생각하지 않는 것을 밝힌바 있다. 지난해 12월 17일 예비후보 등록때 출마선언의 의미를 재조명 해보고자 한다. 그는 “거제가 어렵다. 시민들은 그저 열심히 일한 죄 밖에 없다.”며 거제의 현실을 진단하며 "소시민들이 글로벌 금융시장의 위기나 세계 조선업 시황의 어려움을 다 이해해야 할 필요는 없지 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