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0 (금)

  • 흐림동두천 13.8℃
  • 구름조금강릉 13.3℃
  • 구름많음서울 16.3℃
  • 구름조금대전 17.3℃
  • 흐림대구 13.5℃
  • 구름많음울산 10.8℃
  • 흐림광주 14.3℃
  • 흐림부산 11.9℃
  • 맑음고창 12.3℃
  • 맑음제주 14.9℃
  • 구름조금강화 13.5℃
  • 구름많음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15.9℃
  • 흐림강진군 13.1℃
  • 구름많음경주시 12.9℃
  • 흐림거제 11.1℃
기상청 제공
닫기

사회

박선호 1차관,“한-영 스마트시티·저탄소화 등 협력 확대 기대”

20일 영국 기업에너지부 차관 만나 스마트시티, 탈탄소화정책 등 협력 논의

(TGN) 박선호 국토교통부 1차관은 2월 20일(목), 알렉스 치솜(Alex chisholm) 영국 기업에너지부 차관을 만나 양국 간 스마트시티, 저탄소화 정책 등 다방면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양국은 작년 9월 스마트시티 협력에 관한 합의의사록을 체결하고, 세종 등 한국의 선도도시를 영국왕립표준협회가 ‘스마트시티 국제표준’으로 인증하는 등 스마트시티 분야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


박 차관은, “한국은 파리협정 이후 교통과 건축물 분야 탄소배출 기준을 강화하고 관련 법령을 정비하고 있으며, 수소도시 조성과 수소·전기차 인프라 확대 등 저탄소화 정책에 있어 영국과 성공사례 공유 등 발전적인 논의를 이어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날 만남에서 양국은 스마트시티 분야 ‘한·영 과학기술협력 공동위원회’ 개최 필요성에 공감하고 오는 3월 서울에서 제1차 공동위원회를 개최하기로 하였다.


영국 기업에너지부 차관은 “영국은 2035년까지 가솔린·디젤차량의 판매를 종료하는 과감한 탈탄소화 정책을 추진 중이며 스마트시티, 수소경제, 건축물 등에서 선도국가인 한국과 협력을 기대한다.”고 말하며 “특히 올해는 6월 서울에서 P4G 정상회의가 개최되고, 11월 영국 글래스고우에서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가 개최되는 등 전세계 저탄소화를 위해 중요한 시기인만큼 한국이 큰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국토교통부]


공약이행

더보기

뉴스

더보기


2020 출마 조회순

[TGN 경남] 거제,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예비후보 김범준/거제정책 연구소장
김범준(자유한국당/남/만51세/ 거제) 거제정책연구소 소장이 제21대 국회의원 거제시 예비후보로 출마하면서 “거제가 변화하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해서는 세대교체를 통한 정권교체만이 유일한 길”이라고 강조하면서 바쁜 걸음을 제촉하고 있다. 그는 1996년도 신한국당 사무처 공채 1기로 입사하여 정치권에 활동한지 20년을 넘긴 베테랑급의 후보로서 '진보 민주주의 vs 보수민주주의'라는 책을저술하기도 하였다. 그는 민주주의라는 것이 진보 진영이든, 보수 진영이든 어느 일방의 전유물이 돼서는 안 된다. 건전하게 성장하기 위해선 ‘좌우의 균형’, ‘진보-보수의 균형’이 제대로 맞춰져야 하는데, 우리 사회는 지난 탄핵 이후로 한쪽 진영이 일방적 독주를 이어갔다. 상대를 ‘적폐청산’이라는 미명하에 적으로 규정하고, 같은 공동체 내에서 함께 생존해야 할 대상으로 생각하지 않는 것을 밝힌바 있다. 지난해 12월 17일 예비후보 등록때 출마선언의 의미를 재조명 해보고자 한다. 그는 “거제가 어렵다. 시민들은 그저 열심히 일한 죄 밖에 없다.”며 거제의 현실을 진단하며 "소시민들이 글로벌 금융시장의 위기나 세계 조선업 시황의 어려움을 다 이해해야 할 필요는 없지 않